QUICK MENU

통합의료진흥원 전인병원

>의학정보>질환정보사전
질환정보사전
질환명 신생아 탈수열
진료과 소아청소년과
신체부위 기타
자가진단 신체부위 기타
원인 탈수열은 모유를 먹는 아기에게 모유 분비량이 부족하여 수분결핍이 있어나, 어떤 이유로 모유를 잘 먹을 수 없을 때에 발생하고 또 아기를 너무 더운 아랫목에 뉘어놓고 이불로 꼭 싸둔다든지, 옷을 너무 두텁게 입힐 때 잘 오고 작은 아기들 보다 큰 아기들에게 잘온다.
특징 신생아 탈수열이란?



생후 3-4일에 다량의 수분을 상실하는 데도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지 못하여 탈수가 오면서 열이 나거나 또 아기의 주위의 환경이 너무 더워서
탈수가 오고 발열이 일어나는 것을 탈수열이라 한다.
진단 열이 나서 보채기도 하고 불안해하며 맥박과 호흡수가 빨라지기도 한다. 아기의 체중이 줄어들고 오줌량과 회수가 감소하고 젖병으로 물을 주어보면 갈증이 있는 듯이 잘 빨아 먹는 것을 볼 수 있다. 대개 고열(38-40℃)있는 데도 아기는 많이 아픈 것 같이 보이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그러나 매우 심한 열(40℃이상)이 있을 때 피부가 덥고 불그레해지며 의식이 몽롱하고 경련을 일으킬 수도 있어 생명에 위험할 수도 있다.
치료 모유를 계속 주면서 5%포도당을 2-3시간마다 아기가 먹을 수 있는 량만큼 주면 대개 열이 떨어진다.


주위 환경 온도를 적당히 유지한다.


너무 덥지 않도록 얇은 옷을 입힌다.


심한 열과 딴 증상을 보이면 패혈증 같은 생명에 위험한 병이 있나 진단하도록 의사를 찾는다.
예후
게시판 목록
 심부전
 심부 정맥 혈전증
개인정보취급방침 영상정보처리기기운영․관리 방침비급여 항목이용약관이메일주소 수집거부병원소개 오시는 길
대구광역시 남구 두류공원로 77 (우)42473대표전화 : 053)670-6000팩스 : 053)670-6001

Copyright © cimh.co.kr. All Rights Reserved.